지역뉴스 > 경 주 시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지역뉴스
경 주 시
경주시 황룡사터 메밀꽃 만개 ‘장관’
하얀 물결 속 가을 정취 느끼려는 관광객 발길 분주
기사입력: 2017/09/07 [21:49]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- 이달 중순 메밀 수확으로 메밀꽃 절경 서둘러야

 

▲ 사진설명=경주 황룡사터 메밀꽃 만개 장관     © 백두산기자

 

경주시 구황동 분황사 앞 황룡사지터에 하얗게 물결을 이룬 메밀꽃이 만개해 장관을 그려내고 있다.

 

올해 극심한 가뭄을 견뎌내고 간간히 내린 단비에 마치 팝콘을 터트리 듯 자태를 드러내기 시작하더니 이달 들어 활짝 만개해 절정을 이루고 있다.
 

▲ 사진설명=경주 황룡사터 메밀꽃 만개 장관     © 백두산기자


황룡사터를 찾은 시민들과 관광객들은 푸른 하늘 아래 흐드러지게 핀 메밀꽃밭 속에서 가을의 정취를 만끽하고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고자 사진촬영에 분주한 모습이다.

 

메밀꽃 절경 속 인생샷을 남기고 싶다면 조금 서둘러야 한다. 이달 중순이면 유채꽃 파종 시기로 인해 메밀 수확에 들어가기 때문이다.

 

한편 인근의 첨성대 동부사적지에는 가을의 전령사 코스모스와 백일홍을 비롯해 마타리, 도라지, 꽃범의 꼬리 등 23종 5만본의 야생화 단지가 형형색색의 꽃 물결을 이루고 있어 경주의 가을을 만끽하려는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.

 

▲ 사진설명=경주 황룡사터 메밀꽃 만개 장관     © 백두산기자

백두산 du32@hanmail.net

백두산
오늘 걷지 않으면 내일은 뛰어야 한다
백두산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
ⓒ 대구경북 사건의내막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
광고
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
제목  
내용
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,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.
 

영천시 가을여행 천국! 축제 한

인기기사 목록
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